Kakao Talk Channel Chat Button Demo - Kakao JavaScript SDK
Loading...

쓰談

자유롭게 피어나기...

삶의 경이를 배우는 파푸아

by 혜오촌부김현청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땅끝이야기 (1).jpg

 

파푸아 가는 길

 

파푸아는 오늘날 가장 원시적인 삶이 남아 있는 곳이지만 반대로 교통과 통신에 있어서는 가장 현대적인 곳이다. 전화와 핸드폰은 물론 위성전화를 사용하고 정글과 정글사이를 이동하기 위해서는 차가 아니라 비행기나 헬리콥터를 이용해야 한다. 그러나 원시의 환경과 현대의 공존으로 인한 문제가 종종 발생한다. 정글에는 경비행기나 화물비행기가 이착륙할 활주로가 변변치 않다는 것이다. 때문에 노면이 거칠고 거리가 짧은 활주로에 사고 없이 이착륙하기 위해서는 최대한 비행기를 가볍게 해야 한다. 탑승 전 짐 가방은 물론하고 몸무게까지 저울로 계량하고 정량에서 단 1kg도 추가되는 것은 용납되지 않는다. 무게를 이기지 못한 경비행기가 활주로를 날아오르지 못하고 정글이나 강에 추락하는 사고가 일어나기 때문이다.

땅끝이야기 (7).jpg

이런 이야기를 전해 듣고 비행기를 타고 있노라면 비행기를 탄 것인지 새를 타고 나는 것인지 모를 아슬아슬함과 불안감이 엄습한다. 더구나 비행기가 추락하면 헤어 나오지 못할 것 같은 열대우림상공을 날아오르며 정체모를 긴장과 두려움을 마주 하고, 어느새 숨 막힐 듯 짙은 구름 속으로 빨려 들어가 더 큰 두려움을 마주한다. 구름사이로 간간히 드러나는 산등성이는 어느 순간 절벽처럼 눈앞에 나타나 비행기를 삼켜버릴지 두렵다. 착륙할 곳을 찾아 짙은 구름사이를 선회 하던 비행기가 정글 속으로 곤두박질하며 손바닥만 한 활주로에 내려앉을 때면 참았던 안도와 박수가 절로 터져 나온다. 

땅끝이야기 (11).jpg

파푸아 정글을 내려다보면 울창한 정글과 그사이를 뱀처럼 흐르는 강물은 경이로움으로 우리를 이끌고 스쳐 지나면 아름다운 정글에서 다만 며칠이라도 머물고 있노라면 삶은 얼마나 치열하고 고통스러운지 배우게 된다.  

 

땅끝이야기 (8).jpg

 

나무를 사랑하는 종족

 

인도네시아의 대표적인 종족으로는 수마트라의 바딱(Batak), 자바의 바둘(Badul), 술라웨시의 또라자(Toraja), 칼리만탄의 다약(Dayak) 그리고 파푸아의 다니(Dani)족과 아스맛(Asmat)족이 있다. 이 종족들은 모두 인도네시아 고대 문명을 대표하고 있으며 특히 파푸아의 다니족과 아스맛 족은 아직까지 원시 문명의 전통이 남아 있는 미개척지 중의 하나이다. 

땅끝이야기 (10).jpg

또한 이 지역은 대부분 나무를 이용한 원시미술의 보고다. 목조가면과 인물상, 목조장식, 영혼을 불러오는 쿤두라라는 이름의 북, 카누의 머리 목각이 대표적이다. 특히 다채로운 색상과 문양의 목조 조각물들은 그들의 조상숭배와 정령신앙과 관련이 깊어 신비롭기까지 하다.

파푸아에는 최근까지 식인풍습을 경험한 종족이 살고 있다. 1960~70년대까지만 해도 외지인과 기독교 선교사들이 파푸아에 들어갔다가 식인문화에 희생된 사실은 익히 많이 알려져 있다. 그중 외부에도 많이 알려진 식인이야기가 이 목조 조각품과 관련이 있다. 

미국의 대부호인 록펠러 가문의 마이클 록펠러(Michael C. Rockefeller)는 목조 조각상 수집에 관심이 많았다. 그는 신비로운 아스맛의 목조상을 구하기 위해 1961년 파푸아에 들어간다. 그러나 그는 돌아오지 않았다. 네덜란드의 해군과 록펠러가의 오랜 수색에도 그의 행방은 발견되지 않았다. 그 후 조각상을 구하기 위해 여행하던 중 강에서 실족됐다는 설과 파푸아 원시 종족으로 세계에서 가장 호전적이고 잔인한 부족으로 알려진 아스맛의 식인풍습으로 희생됐다는 이야기가 떠돌지만 확인된 바는 없다. 

대부호 록펠러의 실종 사건으로 파푸아지방의 조각상은 주술적인 사연에 더해져 세인의 관심이 더욱 높아 졌다. 

 

호나이

 

적도의 뜨거운 태양, 열대우림의 정글, 세계 최대의 늪지 게다가 고산지역으로 적도빙하와 만년설이 있는 파푸아의 저녁은 초겨울의 찬바람이라 느껴질 정도로 싸늘하다. 때문에 파푸아 주민들은 양팔을 교차해 목을 감싸고 다니고 숯을 돼지기름에 반죽해 몸에 발라서 체온을 유지한다. 

 

땅끝이야기 (3).jpg

 

땅끝이야기 (4).jpg

 

땅끝이야기 (5).jpg

 

파푸아의 전통가옥 호나이(Honai)는 열대지방의 특징인 통풍이 잘되는 구조라기보다는 입구를 좁고 낮게 만들어 외부의 찬바람이 들어오지 못하게 했다. 어두컴컴한 초막 안에는 난방을 위한 화덕이 중앙에 놓여 있고 그곳에 숯으로 불을 피우고 매캐한 연기로 난방을 한다. 연기로 가득한 호나이는 외지인들에게는 눈물과 콧물이 범벅이 될 정도로 견디기 힘든 공간이지만 파푸아원주민들은 차가운 저녁의 한기 보다는 고통스러운 연기를 택했다. 열대의 땅이라는 생각에 반팔과 반바지 차림으로 파푸아를 찾은 외지인들은 혹한의 밤을 맞이할 수밖에 없다.

일부다처제와 남성중심의 사회인 파푸아의 부족의 생활경계는 ‘우마(Uma)’라고 불린다. 우마에 속한 전통 가옥인 호나이는 남성중심 사회인 파푸아의 생활상이 반영된 것이기도 한다. 우마 중앙의 동그란 원형모양의 호나이에는 부족의 어른인 남성이 거주하고 그 주변으로 만들어진 직사각형의 호나이들은 여성과 어린아이의 공간이다.

 

 여성들의 생활공간과 부엌이 있는 호나이 중앙에는 나무 작대기를 꽂아 경계를 만들고 돼지들을 기른다. 즉 여성의 호나이에는 한쪽은 생활공간이고 다른 한편에는 돼지를 위한 공간이다. 돼지는 이들의 삶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가치이기 때문에 가족의 일원으로 돌봄을 받는다. 파푸아의 여성들은 어린아이에게 물렸던 자신의 젖을 새끼돼지에게도 물리기도 한다.

 

 

노켄

 

무심결에 파푸아 원주민 여인의 뒤를 따라가다가는 소스라치게 놀랄 수도 있다. 바로 노켄(Noken)안에서 몸을 비틀며 소리를 질러대는 돼지 때문이다. 노켄은 파푸아 인근에서 나무섬유를 이용해 그물처럼 짠 공예품이다. 일반적으로 원주민들은 이 노켄에 수확한 농작물이나 나무땔감을 나르거나 새끼돼지나 어린 아기들을 데리고 다닌다. 이외에도 노켄의 용도는 다양하다. 성인식이나 지도자임명식 등 축제를 위한 용품, 전통의상의 액세서리, 물건이나 집안의 가보를 매달아 보관하기도 하며 여성들의 몸을 가리는 데 사용되기도 한다. 청혼 선물이나 부족간의 분쟁 후 화해를 위한 선물로 이용된다.

땅끝이야기 (6).jpg

 

노켄을 만드는 방법은 부족과 지역마다 조금씩 차이가 있으나 관목의 여린 줄기나 나뭇가지와 껍질을 물에 불려 섬유질을 발라내고 이것을 말린 다음 염료 등으로 채색을 한 후 손으로 그물모양 매듭을 지어 다양한 크기와 종류로 만들어 낸다.

하지만 현재 노켄을 이용하는 사람의 수도 줄어들고 있으며 전통적인 방식으로 만드는 경우도 드물어지고 있다. 공산품 가방이 원주민들 사이에도 보급되고 있으며 노켄 제작 역시 손이 많이 가는 전통 방식보다는 손쉽게 구할 수 있는 나일론 끈을 이용해 제작하는 것을 선호하고 있기 때문이다.

노켄은 파푸아 원주민들의 일상에서는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생활용품이자 패턴과 장식에 따라 부족이나 사회적인 지위를 나타내기도 한다. 때문에 노켄에는 파푸아의 예술적인 감각과 정체성이 녹아들어 있다. 윗세대로부터 물려받은 기술과 정성이 재료, 형태, 패턴, 색상 등으로 부족마다 특성이 녹아들어 있다. 

땅끝이야기 (9).jpg

 

노켄은 파푸아의 변화하는 모습을 그대로 담고 있다. 정글이 개발되고 외지의 문화가 들어서면서 노켄의 활용도는 점점 떨어지고 있다. 무엇보다 노켄의 재료를 준비해 만들기도 어려울뿐더러 노켄 만드는 법을 배울 아이들도 모두 학교에 다닌다. 노켄보다 손쉽게 구할 수 있는 공산품도 다양하다. 이제 파푸아에서는 노켄을 만들며 계승되어 온 조상들의 이야기와 부족의 자부심, 파푸아의 전통노래도 사라지고 있다.

 

땅끝이야기 (2).jpg

 

파푸아는 삶의 모든 것이 녹아들어 있다. 

파푸아를 여행하면 삶의 경이로움과 허무함을 마주하게 된다. 

선택은 여행자의 몫이다.

 

“햇빛은 달콤하고, 비는 상쾌하고, 바람은 시원하며, 

눈은 기분을 들뜨게 한다. 세상에 나쁜 날씨란 없다. 

서로 다른 종류의 좋은 날씨만 있을 뿐이다.”

 

-존 러스킨

 

 

땅끝이야기 (12).jpg

 

 

 

 

 

-글/사진: 김현청

 




?

  1. 화해의 아이, 와해되는 문화

    파푸아의 원주민들은 전통을 부끄러워하고 불편해한다. 그들의 문화와 전통은 단지 돈을 벌기 위한 수단이 되고 있다. 그들은 관광객을 위해 전통의상을 입고 춤을 추며 과한 행동과 소리를 낸다. 생필품은 관광 상품으로만 존재한다. 도시로 나간 자식의 학...
    Read More
  2. 야만과 문명의 정글 파푸아, 죽음과 생명의 삶 와메나

    헤아릴 수 없는 다양한 생물이 뒤엉켜 있는 숲과 정글은 인류의 생명을 지속하게 해준 원동력이자 생명의 보고다. 인류는 태초부터 지금까지 숲이나 정글을 통해 식량과 땔감을 얻었고, 생명의 근원인 공기와 맑은 물 또한 그 발원지는 숲이다. 동서고금을 막...
    Read More
  3. 이리안자야 5000km, 열대우림의 산과 강이 만든 타임 슬립

    인류의 마지막 남은 미개척지 이리안자야(Irian Jaya). 40만 평방킬로미터에 이르는 정글, 해발 5,000미터를 넘나드는 산봉우리들이 좌우로 펼쳐진 마오케산맥(Maoke Mts)이 동서로 늘어진 곳, 정글을 가로질러 흐르는 800킬로미터의 맴브라모강(Mamberamo)이...
    Read More
  4. 삶의 경이를 배우는 파푸아

    파푸아 가는 길 파푸아는 오늘날 가장 원시적인 삶이 남아 있는 곳이지만 반대로 교통과 통신에 있어서는 가장 현대적인 곳이다. 전화와 핸드폰은 물론 위성전화를 사용하고 정글과 정글사이를 이동하기 위해서는 차가 아니라 비행기나 헬리콥터를 이용해야 ...
    Read More
  5. ‘짧은 머리털’ 파푸아 Papua, ‘승리의 뜨거운 땅’ 이리안자야 Irian jaya

    파푸아는 인도네시아 동쪽 끝, 호주 대륙 위쪽에 위치한 뉴기니 섬 서쪽에 위치하고 있다. 파푸아가 자리 잡고 있는 뉴기니 섬은 1511년 포르투칼 인들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이후 네덜란드와 영국이 이 지역을 두고 마찰을 빛다가 결국 뉴기니 섬은 반으로 나...
    Read More
  6. 승리의 뜨거운 땅 이리안자야 Irian jaya

    파푸아에는 전쟁축제가 있다. 전사들이 모여 펼치는 축제다. 부족들이 모두 모여 온 몸을 새의 깃털로 치장하고, 사고 야자나무로 분장한다. 얼굴은 숯과 진흙으로 위장을 한다. 화려할수록 적에게 위화감과 공포심를 준다고 믿었기 때문이다. 쿤투라라 불리...
    Read More
  7. 전쟁과 배신

    파푸아에는 300여 종족이 어우러져 살고 있다. 이곳에는 세계에서 가장 호전적이고 잔인한 전사의 부족인 아스맛이 살고 있다. 뉴기니 지역에는 신명나게 한탕 놀고 즐기는 싱싱축제도 있지만 활과 화살로 무장한 전사들의 축제인 전쟁축제도 있다. 전쟁은 이...
    Read More
  8. 다리없는 새 천국의 새

    아마존 정글과 더불어 파푸아는 세계 자연생태의 보고다. 1만종 이상의 식물과 400종 이상의 나비와 양서류가 각각 서식한다. 특히 파푸아에는 600종이상의 희귀조류가 살고 있다. 화려한 모습과 특유의 구애 행동으로 세상에 알려진 극락조 (Bird of Paradis...
    Read More
  9. 김현청의 땅 끝 이야기- 파푸아(Papua) & 이리안자야(Irian Jaya)

    파푸아는 인도네시아 동쪽 끝, 호주 대륙 위쪽에 위치한 뉴기니 섬 서쪽에 위치하고 있다. 과거 ‘이리안자야’라고 불렸으나 현재는 '파푸아'로 불린다. 파푸아가 자리 잡고 있는 뉴기니 섬은 1511년 포르투갈 인들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이후 네덜란드와 영국...
    Read More
  10. 코떼까와 비키니 원시와 도시문명

    인도네시아 동쪽끝자락, 숨 막힐 정도로 끝없이 펼쳐진 정글, 정글사이를 뱀처럼 흐르는 강들, 벌목과 화전의 연기가 피어오르고 산사태로 벌겋게 드러낸 속살들이 민망한 자태를 드러내고 있는 곳, 비행기를 타고 내려다본 파푸아의 모습이다. 세계에서 두번...
    Read More
  11. 짧은 머리털’ 파푸아 Papua

    파푸아는 인도네시아 동쪽 끝, 호주 대륙 위쪽에 위치한 뉴기니 섬 서쪽에 위치하고 있다. 파푸아가 자리 잡고 있는 뉴기니 섬은 1511년 포르투칼 인들에 의해 발견되었으며 이후 네덜란드와 영국이 이 지역을 두고 마찰을 빛다가 결국 뉴기니 섬은 반으로 나...
    Read More
  12. 파푸아 소곡모 학교 오픈식

    Read More
  13. Tangma 가는 길 2005.06.23

    Read More
  14. 파푸아 장례식외 생활상

    파푸에서는 자식이 죽으면 자신의 손가락을 잘라 슬픔을 애도한다. 새의 알을 찾기위해 땅을 파는 원주민 젊은이들 원주민의 가옥 한가운데는 요리와 난방을 위한 화로가 만들어져 있다 구걸을 하는 원주민 장례식을 위해 돼지를 잡는 중 망자를 화장 하기 위...
    Read More
  15. 하늘에서 본 와메나와 전쟁축제

    Read More
  16. 파푸아 이리안자야 외

    Read More
  17. 이리안자야 2002년 호사가마, 맘브라모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